홈으로  |   로그인  |   회원가입  |   고객센터

ID PW
긴급공지
제  목 황운하 의원 “공인 탐정업의 관리에 관한 법률 제정안” 대표발의 [PINEWS]
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 2023-08-07

황운하 의원, “공인 탐정업의 관리에 관한 법률 제정안” 대표발의

탐정업에 대한 법적 근거 마련 및 권한 오남용에 따른 불법행위 방지필요







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황운하 의원(더불어민주당대전중구)은 20일 공인탐정업의 관리에 관한 법률 제정안을 대표 발의했다.

 

2020년 8월 신용정보의 이용 및 보호에 관한 법률이 개정되면서 누구나 탐정이라는 명칭을 사용할 수 있게 되었으나후속 입법의 공백으로 부적격자의 무분별한 사실조사로 인한 사생활 침해가 우려되는 상황이다.

 

이미 주요 해외 선진국은 이미 법률을 통해 탐정업을 인정하여 국가의 엄격한 관리감독하에 탐정이 재무상태 조사 및 실종자 소재 파악 등의 서비스를 국민에게 제공하고 있으며, OECD 가입국 중 우리나라만 유일하게 탐정법이 없는 실정이다.

이에 지난 7일 황운하의원은 공인탐정제도 도입과 이용자 보호 방안 마련을 위한 토론회를 성황리에 개최하고각 분야의 전문가 및 실무자들과 함께 탐정법 도입의 필요성 및 향후 관리 감독 및 운영 방안에 대하여 열띤 논의를 진행했다.

 

이번 법안은 지난 토론회를 통한 전문가 및 실무자들의 의견을 적극 수렴·반영한 법안이다.

주요 내용으로는 공인탐정 자격의 국가 공인화 경찰청장 소속의 공인탐정 자격제도 운영위원회 운영 ▲ 미아실종자 등에 대한 소재파악도난분실 자산 등의 소재확인의뢰인의 권리보호 등 주요 업무내용 경찰청장의 공인 탐정에 대한 지도·감독필요 조치 요구권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.

 

황운하 의원은 난립해 있는 탐정심부름센터의 불법 조사행위를 근절할 수 있도록 탐정업에 대한 법적 근거가 반드시 필요하다.”, “이번 제정법안을 통해 탐정업의 활성화를 도모하며탐정업자들의 활동을 지도·관리·감독하고탐정의 업무의 적법성을 담보하여 국민의 권리보호에 이바지 하길 기대한다.”고 밝혔다.


 
 
 
  이전글 :   한국판 명탐정 홈즈 나올까…탐정 민간자격증 발급 [한국경제TV]
  다음글 :   "업무 폭증" 경찰 수사 일부라도 공인탐정에 맡길 수 있을까 [연합뉴스]
Untitled Document
교육원소개 | 이용안내 | 이용약관 | 개인정보처리방침 | 환불규정 | 시험일정표 | 파트너전용 | 입금안내 | 고객센터
대표전화 : 1599-6272 / 팩스 : 02-775-4004 / 대표 : 강영규 / 사업자등록번호 : 101-81-80795
통신판매업 : 제 2008-서울종로-0965호 / 언론기관부설 평생교육원시설 : 제 언론-283호
상호 : (주)에스피아 / 주소 : 서울 종로구 우정국로 39(견지동 우정에쉐르 3층)
Copyright ⓒ (주)에스피아. All rights reserved.